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경남FC 신임 설기현 감독 내정

기사승인 2019.12.26  18:23:19

공유
default_news_ad2

- 내년 시즌 준비 위한 선수단 구성 및 전지훈련 돌입 예정

김경수 경남지사가 경남FC 신임감독으로 설기현 성남FC 전력강화부장을 영입한 뒤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시사코리아저널=김희영 기자] 경남도는 2020년 경남FC를 이끌어갈 신임감독으로 설기현 성남FC 전력강화부장을 선임하기로 결정했다.

1979년생인 설기현 감독은 2002년 한일월드컵 이탈리아와의 16강전에서 후반 종료 직전 극적인 동점골을 넣는 등 4강 신화의 주역이다.

영국 레딩FC와 풀럼FC를 비롯한 포항스틸러스와 울산현대 등 다양한 선수생활을 하고 성균관대학교 축구부 감독을 거쳐 2019년 7월부터는 성남FC 전력강화부장을 맡아왔다.

경남FC 설기현 신임감독이 각오를 다지고 있다.

 경남도 관계자는 "경남FC 1부 재도약을 위한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축구계와 체육계는 물론 다양한 계층을 통한 여론 수렴과 추천을 받아 심사숙고 끝에 유능하고 선수들과 소통할 수 있는 젊은 설기현 감독을 영입하기로 결정하게 됐다"고 선임 배경을 밝혔다.

도는 경남에프씨(FC)가 지난해 1부리그 준우승에 이어 올해 사상 처음으로 아시아챔피언스리그(ACL)를 도전하는 과정에 아쉽게 2부로 강등하는 불운을 겪게 됐지만, 이에 좌절하지 않고 새로운 도약을 위해 도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구단주인 김경수 지사는 “경남FC가 앞으로 어떤 외부환경에도 흔들리지 않는 구단체계를 갖추고, 생활체육과 엘리트체육의 선순환구조와 함께 유소년 육성시스템을 강화해나가겠다”며 “관중과 팬이 함께하고 찾아와 즐길 수 있는 도민구단으로 재도약하겠다”고 밝혔다.

신임 8대 설기현 감독은 12월 26일 구단 입단에 필요한 절차를 밟고 내년 시즌 준비를 위한 선수단 구성 및 전지훈련에 돌입할 예정이다.

한편 올해 말로 계약이 종료되는 김종부 감독은 구단과 계약을 연장하지 않는 것으로 합의했다.

김희영 기자 yebbi22@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코리아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