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포항 시민볼링장 안전한 시설로 새롭게 태어난다

기사승인 2020.05.19  17:08:43

공유
default_news_ad2

- 이강덕 포항시장, 시민볼링장 개보수 현장 방문...안전성 최우선 지시

[시사코리아저널=이동우 기자] 이강덕 포항시장은 19일 남구 대도동 소재 시민볼링장 개보수공사 현장을 찾아 공사 마무리 작업에 한창인 현장 근로자들과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시민들이 즐겨 찾는 볼링시설의 메카인 만큼 더 안전하고 새롭게 업그레이드된 볼링장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철저한 공사를 당부했다.

포항시는 1992년도에 건립되어 노후된 시민볼링장의 정밀안전진단 결과 안전성에 문제가 발견됨에 따라, 사업비 15억 원을 투입해 올해 1월부터 공사를 추진, 7월 준공을 목표로 시설 전반에 걸쳐 내․외부적인 보강 및 개보수 작업을 추진하고 있다.

주요 개보수 내용은 볼링장 지붕의 트러스 구조를 내진보강해 시설 안전등급을 상향시켰다.

또한 건물 내부의 누수에 따른 지붕 방수 및 노후된 천장재, 벽체 마감재, 바닥재, 조명등 등을 교체하고 볼링장 외부에 알루미늄 복합패널, 조경, 주차선, 간판 등을 새롭게 설치하는 것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올해 7월 개보수 공사가 완료되는 대로 최고의 안전성 및 시설을 갖춘 시민볼링장을 시민들에게 개방할 예정"이라며 "성공적인 2022년 도민체전 경기 개최와 우리 지역에 수준 높은 볼링대회 유치가 가능하도록 그 기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동우 기자 pro1288@naver.com

<저작권자 © 시사코리아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